본문 바로가기
728x90
300x250

두산중공업 사업2

[두산중공업] 8MW 부유식 해상풍력시스템 개발 나선 두산중공업 오늘 두산중공업의 관심을 가지신 분들에게 좋은 소식이 있는데요. 한번 알아볼까 합니다. 1.두산중공업 해상풍력시스템 개발 두산중공업은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이 공모하였단 8MW(메가와트)급 부유식 해상풍력시스템 개발 2단계 사업의 주관기관으로 선정되어 협약을 체결했다고 합니다. 두산중공업은 경상남도와 제주특별자치도, 한국남동발전, 제주에너지공사, 경남테크노파크,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등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사업에 참여한다고 합니다. 2020년 5월부터 8개월간 진행된 1단계 과제는 지방자치단체와 연계한 컨소시엄 4곳이 선정되어 실증 후보지 발굴과 설계기준 수립, 부유체 후보 검토 등을 수행하였습니다. 이번 8MW급 부유식 해상풍력시스템 개발 사업에 두산중공업은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의 신재생에너지핵심기술개.. 2021. 8. 2.
[두산중공업] 두산중공업 6000억원 규모 LNG 기지 저장탱크 수주 계약 두산중공업이 6000억원 규모 액화천연가스(LNG) 기지 저장탱크 건설 공사 수주 계약을 따냈다고 합니다. 두산중공업은 발주처인 한국가스공사와 당진 LNG기지 1단계 사업 1~4호기 저장탱크 건설 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습니다. 계약 금액은 6100억여원이다. 국내 LNG 수급의 안정성을 제고하기 위해 추진되는 프로젝트라고 합니다. 이번에 계약한 LNG기지는 충남 당진시 석문국가산업단지 내 약 89만㎡ 부지에 조성되는데요. 두산중공업은 국내 최대 규모인 27만㎘(킬로리터)급 LNG 저장탱크 4기와 초저온 펌프 등의 부속 설비를 설치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 LNG기지는 올해 8월 공사를 시작해 2025년 12월 완공 예정라고 합니다. 두산중공업은 지역 건설 업체인 구일종합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2021. 7. 30.